코로나 총체적 사기
진단키트마스크백신
코로나 '공갈' 목적

딥스테이트 하수인, 헌재
대중교통 승차거부
정신적 강간, 마스크 의무

한국인은 개돼지
코로나 봉쇄없는 일본
코로나+4.15 부정선거
코로나 사기 정리
감염병 헌법소원
감염병 위헌법률심판 제청신청

한글 구문분석 프로그램
Searching a drug target
Topological view of a molecule
Change of Gravity Direction

들어가며
Site Map

지금은 인류 최대의 고비
코로나는 세계단일정부주의자들(globalist)에 의한 '인류 통제 및 감소 정책'의 일환
코로나 '공갈' 목적 => 알기 쉬운 설명

1. 코로나 총체적 사기
진단키트 사기마스크 사기베리칩 백신 위험성

2. 아론 루소(2007년 작고)의 충격적인 생전 인터뷰: 글로발리스트(glabalist)들의 음모 폭로


Nick Rockefeller의 스카웃 제의 받은 루소
신세계, 911, 베리칩 등 그들 계획
전체 동영상,  MBC 베리칩편(9:40)

대중을 개돼지(serfs, slaves) 취급하는 닉 록펠러가 '미래 세상 경영'에 대해 얘기한다, 사건 발생 11개월 전에 911 언급 등...

1. 어리석은 개돼지들을 '공포'로 몰아가고
사건이 일어날 건데... 그 후 아프가니스탄 침공 카스피해로부터의 송유관 건설, 이라크 침공, 베네주엘라 차베스, 이란.... 테러에 대한 전쟁...

2. 인체에 베리칩을 투입... 개인 정보와 함께 저장된 디지털 돈으로 개개인에 대한 생사 여탈권을 갖는다

3. 막대한 자금으로 여성 해방 선동한 록펠러 재단의 2가지 속셈:
① 애들 교육을 팽개친 여성들의 노동으로부터 세금 2배로 거두고
② 그 빈자리를 유치원, 보육원이란 단체로 채워 어린이들을 부모에서 떨어뜨려 국가에 의존하게 만드는 것... divide and conquer.

3. 코로나 사기+경찰폭력으로 얼룩진 호주

코로나 '공갈' 사기에 저항하라!
부당한 권력에 대한 저항권은 모든 법률에 우선한다
오직
'자유'와 '보편적 정의'편에 서서
'인간에 대한 인간의 모든 형태의 지배에서 벗어나야 한다' - 조지 오웰


[헌법] 제12조 제1항에 규정된 '적법절차' 위반하는 대법원 규탄 일지
대법원 규탄일지12(2020.1.17- 10.19) 대법원 규탄일지14(2021.2.24-)
대법원 규탄일지11(2018.11.19 - 2020.1.17) 대법원 규탄일지10(2018.1.16 - 2018.11.6) 대법원 규탄일지9(2013. 5.10 - 2018.1.16)
대법원 규탄일지8(2012. 8.3 - 2013.4.30) 대법원 규탄일지7(2011. 10. 28 - 2012.7.27) 대법원 규탄일지6(2011. 1. 31 - 10. 27)
교도소, 구치소 일지(2007.1.15 - 2011. 1. 23) 대법원 규탄일지5(06. 12. 10 - 2007. 1. 14) 대법원 규탄일지4(06. 8. 30 - 06.12.19)
대법원 규탄일지3(06. 6. 13 - 8. 29) 대법원 규탄일지2(06. 3. 15 - 6. 13) 대법원 규탄일지1(2005.12.20 - 06.3.15)



참관인들이 강제로 내쫓긴 상태에서의 불투명 개표, 그 자체로 미 대선은 100% 무효 부정선거 ----- 스캇 아담스(딜버트 만화가)
PCR 테스트 = '1조배 뻥튀기' 방법, 그 자체로 코로나 PCR 진단키트는 100% 사기요, 파우치는 사기꾼 ---- Kelly Mullis(PCR 발명가)
I cannot believe the people are this stupid... then they deserve to be slaughtered or sterilized - Martin Armstrong
독일법원, 코로나 봉쇄 위헌(21.1.23)
그리스 도시, 5G 금지(21.2.13)
미 몬타나, 아이오와, 마스크 의무 등 코로나 조치 취소(21.2.14)
미 노스 다코다 의회, 마스크 강제착용 불법(21.2.23)

[2021.2.21] 파이자, AZ, 모더나 등 코로나 '공갈' 백신에 대한 미 식약청(FDA)과 미 질병본부(CDC)의 얍삽하고 반인륜적 범죄

1. 지구 상에 FDA '표준 승인절차' 통과한 코로나 백신은 없다, 단지 위급상황에만 사용 승인된 '실험용'.
 어이없는 건, 위급상황에만 허용된 그 사기 백신을 CDC가 적극 권장하고 있다는 거...
2. 이 사기 백신에는 세포변형 시키는 mRNA가 포함되어 생물학적 무기로 평가되고 있다.
3. mRNA 접종 효과 : 사망 929명, 심각한 증상 15923명 - 2.21일 현재 CDC 보고(자세한 건, 아래 그림 클릭)
 ① CDC 과거 행태로 보면, 총 의료 사고들 중 약 1% 정도만 보고하므로 실제 사망과 심각한 증상은 최소한 10배 이상
 ② 코로나 사망자수 부풀린 CDC가 백신 사망자수는 축소 조작하고 있단다(참조: 행크 아론, 래리 킹 등 유명인사의 접종 직후 죽음)
 ③ mRNA 무기의 증상은 서서히 3-6개월 후 본격적으로 나타난단다
 

<결론>: 코로나 백신은 이름만 백신이지 실상은 인구감축용 무기...
그를 적극 권장하는 CDC는 인간을 '실험용 개돼지' 취급 중이고, FDA는 CDC의 반인륜적 범죄행위를 묵인하고 있는 것.

* 마스크, 백신 사기꾼 파우치 왈,
코로나 백신 접종 후에도 '마스크', '사회적 거리두기' 필수(뉴욕포스트, 20.11.15)

[2021.2.16] 코로나 '공갈' 사기치는 문재인, 정세균, 이재명, 정은경의 심보는 '놀부' 심보?

주점 '강제 폐쇄' 시켜 놓고 신나서 춤추는 미 LA 보건 종사자 .... '남의 불행은 나의 행복'

LA Health Inspector Does ‘Happy Dance’ After Shutting Down Small Biz and Devastating Family

네덜란드 법원, 코로나 봉쇄 조치 위헌(21.2.17)

[2021.2.3-5] '개돼지눈엔 개돼지, 치매눈엔 치매'

2.2(화) 밤 9시 워싱톤 의사당에 들이친 긴급 차량들... 바이든 집무실

* 사이몬 팍스에 의하면, Jeff Bezos 아마존 회장 사퇴당하고 기소 예정, 다수의 아마존 직원들 '2월 중순 해고' 통지, 트럼프 행정명령에 의해 아마존 재산 일부 압수될 거고, 전세계 정상들이 바이든과의 접촉 삼가며 짱보고 있다는데...
'돼지눈에 돼지만 보인다더니' 역시나 치매 문재인은 치매 바이든과 2.4일 통화했단다

[2021.1.28] 문 닫은 백악관, 분주한 의사당 상황.. 그리고 마스크 3~개 + 코로나 똥침 검사

백악관 응답기 왈, '일시적 폐쇄'... 미국은 계엄령 중
2021.1.25일 새벽 3시, 워싱톤 D.C 상황(몇시간 후 동영상 삭제됨)

바이든 가짜 취임식 후 백악관 정전 이유:
백악관과 의사당 지하 벙커에 감금된 아동들 구출, 많은 시체들 청소 및 그 범죄자들 소탕

코로나 '공갈' 사기극: 마스크에서 똥침으로까지 발전... 다음은 기저귀?
1. 마스크 안 써도 된다... 그러더니 돌대가리 병신들
병신질
=> 마스크 착용+거리두기 백신 접종 때까지 => 백신 접종 후에도 거리두기+마스크 => 마스크 2개 => 마스크 3개 =>마스크 4개...

코로나 확진자 숫자에 지친 돌대가리들이 마스크 숫자 놀음 중

코로나 공갈? 안 속아
NO 마스크! 슈퍼볼 MVP 톰 브래디
(2.8일)


=> 코로나 '공갈' 사기 없는 플로리다의 슈퍼볼 승리 축제

독일법원, 코로나 봉쇄 위헌(21.1.23)
페루 법원, 코로나 공갈 사기는 빌 게이츠+소로스+록펠러 가문 범죄(21.1.12)
2. 북경 여행은 똥침부터
중국, 코로나 검사에 항문 면봉

코로나는 진단키트+ 마스크+ 백신 총체적 사기
누가 코로나 '공갈' 사기극 주도하는가?

주연: 딥스테이트(별칭: 일루미나티, 그림자 정부, 프리메이슨 등)
조연(역할): 중국(대만 정복, 세계 주도권), 빌 게이츠(인구감축 목적의 킬러 백신 주입), 조지 소로스(혼란, 폭동 조장), 제약회사(병주고 약팔다)

(1) 딥스테이트에 대하여

① 구성:
중심세력은, 세계의 돈줄, 즉 IMF, 은행들 쥐고 흔드는 로스차일드/록펠러 가문... 로스차일드(런던)+바티칸 은행과 함께, 남북전쟁으로 파산한 미국을 법정(?) 관리해 온 회사 United States Corporation(워싱톤 D.C), 즉 런던+바티칸+워싱톤 D.C 회사
그리고 왕실(영국, 네덜란드 등), 부시 부자, 오바마, 클린턴 부부, 영국의 보리스 죤슨, 이태리의 Renzi, 프랑스 마크롱, 독일의 메르켈 등 전세계 고위층들

② 목표: 지속적인 서민 착취, 궁극적으로 전인류 노예화

③ 사업: 서민 착취 목적의 전쟁(강도질)+인플레이션 조장(돈•금융상품 남발에 의한 서민 갈취)+공포•불안감 조장+사기(주가 조작) 등
예: 남북전쟁, 링컨 암살, 인구 폭등 식량난 공포, 1차 2차 세계대전, 베트남 전쟁, J.F. Kennedy, 로버트 케네디 암살, 중동 전쟁, 오클라호마 폭탄 테러, 9.11 테러, 이라크 전쟁, 2008 금융사기, 조류독감 및 살처분, 지구 온난화, 코로나 '공갈' 사기, 2020년 미대선 부정선거 ....

취미, 종교:
아동 성착취/학대, 매년 애들 수백만 납치, 강간, 공포에 떠는 아이들로부터 아드레노크롬 채취 및 판매(* 연예/정치인 고객이 많단다. 참조: 디즈니 만화 Monster Inc.), 살해, 인육 파티 즐기며 악마 추종 => 미친썅년, Marina Abramovitz의 해괴한 짓들, 브래드 피트 인터뷰

⑤ 저항 세력: 소위 '음모론자'라고 불리며 따돌림 당한 많은 사람들
링컨, 케네디 형제, 트럼프, 멜 깁슨, 블레이크 라이블리, 다수의 자살당한 연예인들 등

코로나 '공갈' 사기로 세계단일정부 추진 이유: 개인 경제활동 제한하고... 지들이 모든 걸 다 갖겠다는 Great Reset
2008년 금융사기를 얼렁뚱땅 넘기고(* 달러 찍어 은행들 살렸단다, 사기행각 벌인 년놈들 1명인가?만 감옥가고) 급기야는 United States Corporation이 파산함으로써*, 중국과 사우디 아라비아에게 저당 잡힌 전세계 연금(pension) 날려 먹고,
오래전부터 은밀하게 추진해오던 계획 드러내 놓고 급추진..
'창녀 언론'들과 공모, 코로나 공갈로 돌대가리 개돼지들 공포로 몰아넣으며
인구감축 목적의 '베리칩' 백신, 사탕발림의 모든 빚청산, 굶어죽지 않을 만큼의 universal basic income 선전•강요하며 'You’ll own nothing and you’ll be happy' 개소리
사업 실패로 날린 연금, 즉 딥스테이트 자신들 빚도 청산하는 것 뿐 아니라(* 프랑스 혁명 당시에도 국민연금 청산 시도가 있었고 로베스삐에르가 반대하여 보복당함), 인간 개개인을 완벽 통제•감시하겠다는 것

* 딥스테이트는 대부분 개돼지들인 서민들 의식 못하게 여러 꼼수로 살금살금 사기 도둑질해왔고, 그게 어느 정도(약 10여년) 쌓이면 빵구날 수 밖에 없고(카드 돌려막다 빵구나는 것처럼)... 그런 경우, 대형 착취질 즉 전쟁이나 양털깎기의 IMF 사건을 벌여 왔다.
2008년 사건 땜방 이후 10여년 지나 착취의 부작용(부도)이 터질 때가 되었는데,
2016년 등장한 트럼프 때문에 전쟁 사업도 못하고 연방은행도(FRB) 빼앗껴 달러도 못 찍어내니 그냥 파산할 수 밖에 없었을(Charlie Ward에 의하면 2019.6월) 터이니, 트럼프 죽일 놈이라고 그 개지랄 떨며 2020년 대선에서 결사적 부정선거 저지른 것.

글로발리스트 음모에 대한 트럼프 비밀연설(20.6.5)
(2) 최근 진행 상황:
① 세계적인 정전 및 지진: 유괴된 애들 구출, (엡스타인 여자 친구 Maxwell이 알려준) 지하 터널에서 벌어지는 딥스테이트 소탕 작전, 크리스 밀러의 특수부대에 의한.

②Juan O Savin에 의하면,
영국의 MI6+Nato Intel+CIA 등이 부정선거 공모하였고, 현 상황은 영국 제국과의 싸움. 미국 동서해안 전함들, 러시아의 북유럽 전함, 인도 근처 전함, 중국 근처 전함 배치되고, 최근 찰스 플린(마이클 플린 동생)은 Commander of the U.S. Army Pacific으로 임명은 그 대비.
전권 장악한 군당국이 DNI 보고서(유권자의 80% 득표한 트럼프 당선 도둑질한 미대선에서의 외국 사이버 침략) 분석하는 중인데... 그것이 끝나면 신속하게 민간정부 회복...
2016년 대선에서 트럼프 당선 저지를 위해 영국 MI6+모사드+CIA, 독일, 이태리, 우크라이나 등이 작당했단다, 트럼프의 미군 철수 반대하였기에. 바이든의 적, 플린 가문의, 찰스 플린의 태평양 지역 장군에의 임명 의미 강조. 3.4일 경 워싱톤 D.C 호텔비가 올랐고 연방정부에서 이미 지불하였다고(2.14일), 조만간 뭔가 벌어진다는 얘기

<오바마>: 케냐 출신. 출생증명서 조작하기 위해 하와이 보건소장(Loretta Fuddy) 갈아치우고 그를 달성하자 의문사 시킴.
<911>: IRS(internal revenue service)의 합법성에 대한 의회 청문회가 2001.10월에 열릴 예정이었는데, CIA의 911 테러작전으로 무산되었고... 위법부당한 income tax(소득세) 폭로한 Irwin Schiff을 피부암으로 죽이는 등 청문회 주도자들을 IRS가 보복...

③ Simon Parkes에 의하면,
바이든의 가짜 취임식(1.20일) 몇주전에 이란과 이스라엘 전쟁 내지 미국 내전 등 부추기며 호시탐탐 대만 노리는 중국+이란이 대만 근처에서 미국+대만과의 공중전에 패했단다.
바이든 일당 체포 작전 지연된 이유: 취임식 몇 시간 전, 스페인 마드리드에 딥스테이트의 '위협 폭탄 테러'가 있었다고, 주언론은 가스 누출사고라고 하는.
트럼프는 여전히 대통령(* 미얀마 사태 배후, 인구감축 및 녹색낙원 추진의 딥스테이트에 반하고 바이든이 지랄 떠는 걸 보면)
아니라면 왜? 딥스테이트 하수인 낸시 펠로시 등이 (현직 대통령에게만 해당되는 법적 조치인) 탄핵을 추진하려고 하겠는가?
결론: 트럼프를 대통령 자리에 앉힌 집단(white hat)이 트럼프를 버리지 않는한 트럼프는 돌아온다... 참고 기다릴 수 밖에 없다는 것.

④ 복제 및 영상 기술 발달로 바이든, 오바마 등은 clone
참조: 007 다이아몬드는 영원히(1971년, Blofeld), Star Wars Rogue One(1994년 사망한 Peter Cushing, 디지털 이미지로 출연)
* 진짜 빌 게이츠와 멜린다는 2013년, 백신으로 인도 애덜 죽이다가 주민들에 의해 교수형 당했단다 => Ancestry.com

언론, 연예계, 특히 헐리우드 아동성애 집단
알렉 볼드윈, 로버트 드니로, 숀 펜, 바브라 스트라이샌드 등이 트럼프를 격렬하게 비난하는 이유가 그들 소아성애자 토벌에 나섰기 때문.
당신들 애가 납치•고문•살해 먹힌다는 걸 생각해 봐라, 이 쌍것들은 찢어 죽여도 시원찮은 말종들
=> 워터게이트 사건 = 닉슨의 아동성범죄 은폐 작전

(3) 결론: 현재 벌어지고 있는 딥스테이트와의 전쟁은
트럼프vs 바이든, 미국 vs 중국, 민주주의 vs 공산주의, 진보 vs 보수 등의 단순 대립구도의 싸움이 아니라, 악마에 대한 인류 생존 투쟁

=> 트럼프가 대놓고 계엄령 내리지 않은 이유(* 남북전쟁과 같은 제2의 내전 저지),  미국은 계엄령 중

[2021.1.26-27] 딥스테이트 하수인의 집요한 베리칩 주입 시도(선봉: 강제검사, 이강덕; 마스크, 이재명)... WHO 확진자 기준 강화는 사기

2020.10.7일, 박성준, 이해식 주도의 코로나 백신 의무 법안이 국민반대서명에 무산되었고
3개월만에(2021.1.22일) 홍준표가 슬그머니 같은 법안을 예고하여 그 또한 국민반대서명에 막혀 무산되자...
3일도 채 지나지 않아, 개만도 못한 포항시장 이강덕이 코로나 강제 검사 명령 발동했다.
마스크 행정명령에는 이재명 개만도 못한 인간이 총대 매더니, 검사 강제명령은 이강덕 이 쌍것이 선봉에 선 모양.

소름 끼치는 건 코로나 검사로만으로도 '베리칩' 주입 가능 => 코로나 검사 빙자, '베리칩' 뇌에 주입
코로나 검사≈ 이집트 노예 처벌

* 코로나 바이러스 존재자체도 과학적으로 입증된 바 없고 PCR 테스트 자체도 사기...따라서 검사 자체를 거부해야 한다.
코로나 검사는 코털 통과하는 미세한 것들에 대한 방어체계 파괴행위
위 오른쪽 동영상에 의하면, 검사 면봉이 깊숙한 곳에 위치한 방어벽을 허물어 오염물, 바이러스, 박테리아 등을 순조롭게 침투시킨다

딥스테이트 하수인, 세계 보건기구(WHO)가 코로나 확진 기준을 강화한다고 좋아하는 돌대가리들이 있는데,
집요한 딥스테이트가 인류감소정책을 쉽게 포기하겠는가? 기준강화는 이런 치명적 검사를 2차례 이상 하겠다는 사기일 뿐이다

* 코로나 검사 거부, 감염법 위반 등 코로나 '공갈'에 대한 대처 방법

국민신문고(1AA-2101-0792555)

[2021.1.21-23] 2개의 미국 정부: 군부와 파산한 연방회사(바지사장 바이든) - 대통령은 여전히 트럼프


바이든의 뒤끝 작렬, 주차장으로 내쫓긴 수비대
1. 트럼프가 남긴 메모: Joe, you know I won
2. 정부 관용 비행기 거절당한 바이든, 반면에
트럼프, 핵가방 들고 Air Force One(대통령 전용기)로 플로리다행
3. Chris Miller의 국방부, 바이든의 기밀 접근 차단
4. 취임식 끝났음에도 증강되는 수비대
5. 트럼프 따르는 군장성
6. 바이든 트윗 인기도

* 미군 선서: 대통령이 아닌, 헌법 보호
I, (state name of enlistee), do solemnly swear (or affirm) that I will support and defend the Constitution of the United States against all enemies, foreign and domestic;

* Simon Parkes, Charlie Ward, David Nino Rodriguez(전 권투 선수) & Tiana Islam에 의하면,
① Ward 왈, 스페인 시간 오전 7시에 바이든 취임식 동영상 입수, 즉 생중계가 아니라 녹화 방송이고 Parkes 왈, 취임식 자체가 불법 ② 클린턴, 오마바 등의 표정이 장례식장에 온 듯한 표정, 부시는 트럼프와 타협 본 것 같다고. 아버지 부시가(코드명: timberwolf) 케네디 암살에 관련(부시 장례식에서 배포된 봉투)
③ ('안'이 아니라 '밖'으로부터 장벽쳐진) 계엄령하의 워싱톤 D.C(* 수비대장 인터뷰)에서의 취임식은 위법
'계엄령하에서 대통령 선출할 수 없다'는 미헌법에 의하여, 헌법준수의 미군은 당연히 바이든을 대통령으로 인정할 수 없고, 전권은 국방장관 대리 Chris Miller와 FEMA의 Pete Gaynor에 있다는 것.
④ FEMA, 반역자 10만여명 수용소 완비 ⑤ 동서해안에 배치된 각각 250여 전함들은 중국이 아닌, 캘리포니아 등 주정부 반란 대비용 ⑥ 호주 구어 삶은 중국 전략: Money Talks, Bullshit Walks
⑦ 금 본위, quantum financial system
* 전세계 금 유통 관련 사업가로 추정되는 Charlie Ward, Jim Willie에 의하면, 2020(?) 2월에 미군이 (악마의 소굴)바티칸 습격, 약 34조 달러 상당의 금괴 등을 압수, FORT KNOX의 빈 금고를 채웠다고.

<결론>:
① 위 상황들+ 런던 로스차일드+바티칸 은행들의 법정관리하의 미국 => 워싱톤 D.C는 미국 헌법에 따르지 않는 외국회사의 일부.... 헌법준수 미군부에 의해 포위되어 있는 것.
② 근데 왜? 반역자들이 체포되지 않느냐? => 터티핵폭탄(dirty nuke) 등 뭔가 재앙적인 딥스테이트 테러 위협에 의해 작전 지연되고 있다고, 오클라호마 도시 폭발(1995), 9.11 테러(2001) 만행 저지른 딥스테이트가 뭔 일인들 못하겠는가?

[2021.1.16-17] 워싱톤 D.C 수비대, 전쟁 준비?

1. 2020.3.19: 트럼프, 코로나 비상사태 선언 및 FEMA 권한 지명 (* FEMA- Federal Emergency Management Agency의 약자)
2. 2021.1.11: 트럼프, District of Columbia 비상사태 선언... FEMA 권한 집행
3. 1.6일 트럼프 집회 참석한 FEMA 고위관리
4. 철책과 살벌한 철조망은 트럼프 지지자들이 아닌 Antifa, BLM에 대한 폭동 대비(참조: 2017년 취임식 폭동)인 듯 보였는데... 팝캐스트 분석에 의하면,
① 배치된 수비대 3만임에도 국방장관이 각주 주지사들에게 수비대 더 요청
② 177th Fighter Wing (F-16 fighter jets with air-to-air combat capabilities), 105th Airlift Wing, 174th Attack Wing (drones), 166th Security Forces Squadron 등 배치... , 캐나다와 멕시코 국경에 군대 배치한 중국과의 전쟁대비 가능성
5. 트럼프, 미해군 배치?
May God bless our Commander in Chief. pic.twitter.com/Mya4ZmKUFW

— Joel Fischer (@JFNYC1) January 15, 2021

* 트럼프가 약속해왔던 오바마, 힐러리, 바이든 부패 및 음모 서류 공개...
외국에 정책기밀 팔아넘긴 바이든
11 Transcripts From Investigation into DOJ/FBI Misconduct During Crossfire Hurricane

프랑스, 12시간(오후 6시 - 오전 6시) 통금 실시(2021.1.16)

[2021.1.12-14] 전쟁은 비즈니스: 트럼프 계엄령 발동... 일련의 사건들

1. 트럼프, Insurrection Act 서명, 마이클 플린 부통령 임명 예정
2. 계엄령 발동 직후, 워싱톤 D.C 주변 항공 상황
3. 이태리 미부정선거 개입,   이태리, 파키스탄의 대규모 정전 사태 => 파키스탄은 딥스테이트와 중국과의 GE의 군수업체 매매 차단 목적
4. 트럼프, 군부와 협상 중인데, 중국 등과 전쟁하게 손 벌린단다 => 이것이 전쟁 싫어하는 트럼프가 군대동원 꺼린 이유

5. Simon Parkes(1.11일자),   Danielle, Charlie Ward and Simon Parkes 등에 의하면
중국에 대한 제재, Executive Order 13959 발동,
영화 G.I Joe에 나온 무기 rod of god(참조: 트럼프의 75차 유엔 연설(5:58)) 사용, Project Odin...
중국 전시 비상 걸고 북한 압박, 미국에 핵 미사일 발사 협박하라는 등, 헌데 트럼프와 김정은은 전쟁보다는 상생 추구
러시아의 푸틴은 트럼프에 동조, 중립 지키고. 동독 출신 메르켈은 썅년
이란과 이스라엘 긴장 고조(이란 정전, electronic war?)

6. 베를린 정전...메르켈, 마크롱 등이 트럼프 탄압하는 트윗 등 소셜 미디어 비난

* Simon Parkes에 대하여... 석연치 않은 건 쓰레기 보리스 죤슨과 영국 여왕 옹호
Pence의 동전 <=> 아론 루소의 ID card+Chip(33:20)

[2021.1.9] 트럼프측과 딥스테이트의 계략 싸움

날치기 선거인단 인증(미국시간, 1.6-7)으로 모든 것이 민주당과 딥스테이트 승리로 끝난 것 같은 데...
국회의사당 주위에 담 쌓고, 트럼프 당장 탄핵해야 한다며 낸시 펠로시가 길길이 뛰고
트위터, 페이스북, 유투브, 구글, 애플 등이 트럼프는 물론 시드니 파웰, 마이클 플린, 스티브 배넌 등 그 측근들 계정 폐쇄하며 같이 날뛰고 있다
이상하지 않은가? 퇴임 얼마 안 남은 트럼프+ (아무런 영향력 없을 듯한) 주변들 입 틀어 막는 게?

워싱톤 의사당에 약 7-80만명이 모였고,
1. 경찰복장의 안내에 의해 약 100명~ 진입

2. 장계취계: 총격 살해 연극 등이 벌어진 가운데, 특수요원들이 잠입하여 낸시 펠로시 등의 노트북(약 10개) 들고 나옴 => 딥스테이트 계략 역이용, 낸시 펠로시의 역모 증거 확보
3. 성동격서: 모든 이목이 워싱톤에 집중한 가운데, 8개 지역에서 특수부대 작전 수행

4. 마지막 수수께끼 해결: 음모단의 자금 동결시킨 후,
추적한 것이 부정선거 실시간 조작과 그 작전 자금줄이었는데...

중국 자금 공급받은 바티칸, 그리고 영국+이태리+스위스+스페인 등의 공모임이 밝혀짐
① 추적 방법: NSA가 이메일, 전화 등 모든 걸 도청(참조: Snowden의 폭로)
내시빌 사건은 NSA 본부가 있는 AT&T 건물 폭파 목적

=> 빌게이츠의 공범, 교황,   퇴역 공군 장군, Thomas McInerney의 증언,  총정리,


=> Charlie Ward 인터뷰,  바티칸 인공위성, 미 대선 실시간 조작(21.1.7)

[2021.1.6] 코로나 '공갈', 경제에 대한 김정은, 문재인의 차이점

코로나 사기쇼보다 경제 우선의 김정은
1.6일 제8차 당대회 참석 수천명 마스크 쓰지 않다
서민 경제보다 4.15 부정선거 은폐 우선의 문재인
1.5일 국무회의, 정신적 강간의 마스크 착용

=> BBC, 성교할 때도 마스크 써라

[2020.12.29 & 31] 코로나 '공갈' 증거 추가


한번 사기꾼은 영원한 사기꾼이라더니...
영상에서 보듯 왼쪽 팔에 백신 맞는 쇼를 연출했는데, 파우치 사기꾼은 백신 맞아 약간 쑤신다며 오른 팔을 두드린다

오늘도 돌대가리 개돼지들은 이런 공갈 사기에 놀아나고 있다
거짓말 선진국, 영국
코로나 환자 급증, 런던이 위기라는데....
약 1억 파운드 들여 만든 '병실 침대 3천개의 나이팅게일' 병원에 가봤더니 아무 것도 없단다....

=> 환자 없는 병원(12.30)

Lost: 3,000 bed Nightingale hospital ....none of media teams at NHS, PHE, Dept of Health, nor Mayor’s GLA knew when asked this week what had become of it.... I can confirm it’s gone. Circa £100 million wasted. Told staff crisis, yet 30,000 ret’d NHS folk still waiting 4 call up.. pic.twitter.com/ei0sgKlW82

— Richard Tice (@TiceRichard) December 23, 2020

[2020.12.28] 트럼프의 미심쩍은 측면

=> In your most recent article, you state Donny Trumpet is a Freemason, you are incorrect. Donny Trumpet is a Jesuit trained at Fordham university just the same as Cuomo. Fauci is another Jesuit and the system is loaded with them.

Trumpet personally ①accelerated the 5G roll-out. ② Brought in operation warp speed. ③ Is personally overseeing operation lockstep. ④ Openly used the parable of the snake 'you knew I was a snake and you let me in'
So, yes he is 100% controlled opposition and we are finally making some head way in exposing this. - Matt(12.28, 2020)


1. 대법원의 위헌 반역행위를 보고도, 군사조치 고려하지 않는다는 트럼프의 '돌대가리' 법률팀(20.12.22),
2. 트럼프, 반역죄 금지 법안 서명(20.12.27)
3. '대한항공 투표용지 배달' 보고 받았음에도, 조용~(20.12.27)
4. 중국으로부터 뇌물 처먹고 반역질한 Kemp(조지아 주지사)에 대하여, 고작 한다는 것이 1년 반 후에 있을 선거에 낙선 운동이나 하겠단다(21.1.4)
5. 독일의 CIA 본부 급습, 서버 확보 이외에는 별다른 군사조치 없이 주둥이와 트윗만 날린다, 트럼프는.
많은 미국인이 곤경에 처해 있고 반역토벌, 계엄령 발동 촉구 아우성 치는데도, 대법원의 위헌행태로 부터 명백해진 쓰잘데기 없는 법적 절차나 반복
6. 'Be there and be wild'라고 트윗 날려 1.6일 민중들 불러 놓고는 어쭙잖은 연설...
더욱 어처구니 없는 건 딥스테이트의 역적질에, 말콤 X처럼 'Secure justice and constitution by any means necessary'라고는 못할 망정, 고작 'No violence, go home' 개소리. 이란의 솔레이머니 장군 암살한 인간이 할 소리는 아니다.

* 링컨, 케네디의 결단•과단성이 트럼프에게 부족한 듯(21.1.14), 인류 미래가 달려 있는데...
다른 얘기에 의하면, 트럼프가 손자병법 공부, 'No violence, go home'은 암호 명령이라는 거,
육해공, 우주군 등 8개 장군들 서명 있는, 바이든을 대통령으로 인정한다는 군 총사령관(Joint chief)의 메세지
낸시 펠로시 요청에 대한 해군 장군의 일갈, WE DON’T WORK FOR YOU!와는 정면으로 배치되는 메세지.
세계 각국에서 벌어지는 크고 작은 정전 사태들, 완전무장한 군인들 배치 등을 보면 인내의 시간밖에 없다.

[2020.12.26-27] 대한항공 미 부정선거 연루....

대한항공, 아리조나에 투표용지 배달


대한항공이 문재인 허락없이 이런 일을 벌렸을 리는 없고...
4.15 부정선거범 문재인이 바이든에게 축하 전화까지 한 이유
1. Korean Air in Phoenix and Ryan Hartwig’s involvement(20.11.7)
2. Ryan Hartwig 인터뷰(20.12.23)
3. 美부정선거 투표지, 대한항공 전세기로 옮겼다(파이낸스투데이, 20.12.27)
4. 부정선거 혐의 美주정부, 대한민국에서 노하우 전수 받았나?(파이낸스투데이, 20.12.23)

읽지도 않고 통과시킨 국방수권법, 트럼프가 거부한단다,

* 예정된 펜스의 배신..... 고발당한 펜스(20.12.25)
* 내시빌 폭발, 폭탄 아닌 원격 에너지 무기(DEW)(20.12.26) => 트럼프의 75차 유엔 화상 연설(5:58)

[2020.12.20] 과학 없는 '사기' 악순환: 백신 => 원인 모를 증상 => 그저 '코로나' 탓 => 백신 => 확진 내지 증상 => '코로나' 탓...

마스크가 '답'이자 백신이라는 등 갖은 거짓말 해대는 개만도 못한 인간새끼 문재인과 정세균,
미 부정선거 소식이 똥끝이 타는지... 온갖 코로나 사기극 오두방정 떨고 있는 가운데,
소위 '코로나 백신'이란 것에 대해 이런저런 말들이 무성하여 한마디.
1. 코로나 백신은 대량학살 생화학무기,  자가면역질환 첨가제 포함
2. 생의료학계가 백신 위험성 경고하는데...
3. 그런 반면, 미국 부정선거에 적극 가담한 트위터는 백신의 위험성 포스트 금지.

<결론>: 코로나 '공갈' 사기는 인구감소 목적의 Great reset 일환이니, 코로나 백신이 '착한' 치료제일 리 없다.
우생학적 의도가 드러나는 백신접종 대상자 선정: 흑인, 인디언 먼저... 지하철은 없고 동부구치소 집단감염, 이명박 음성?

4. 코로나 사기 원조, 중국도 마스크 벗었음에도 불구하고 마스크 및 거리두기 사기치는 이 땅에서
5. 지난 10월 약 2천만명이 독감 백신 맞았단다, 문재인 마누라, 김정숙이 국제백신연구소 명예후원회장이고..
6. 세계경제포럼에서 코로나 '뻥' 사기극의 타겟으로 선정된 마당에,
정은경이 독감 백신이라며 코로나 백신을 실험 접종했을 가능성 충분하다. 그러니 요즘 확진자들의 독감 백신 접종여부 및 접종자와의 접촉여부를 조사해 볼 필요 있다.

* 모더나 백신 실험, 13명 사망(12.19), 벨라루스, 코로나 사기 입증(12.19) 미 질본: 백신 접종 후, 3150명 마비(12.22),
남아공 판사, 백신 = 악마 계획(12.24)

토론토 의사, '텅빈 병실' 폭로


거짓말만 해대는 현재 '창녀' 언론과 비교
돼지독감 백신 부작용(60 minutes, 1979)

* 코로나 백신 직후, 생방송 중 실신한 간호사,
결국 사망

북극 가서 산타 백신 접종시켰다는 사기꾼, 파우치

* 믿을 수 없는 펜스
펜스 부통령, 생화학전 실험실 승인
백신 접종 사기쇼에 동참한 펜스

접종 '쇼'의 가짜 주사기

* 트럼프, 비상사태 선언(20.12.19)
 뉴욕 식당 단체, 코로나 사기꾼 뉴욕 주지사 출입 금지(20.12.21)

[2020.12.18&19] 국가정보국(DNI) 흔드는 딥스테이트...

DNI는 16-17개 부서 등의 선거부정 보고서 제출이 12.18일(11.3일부터 45일 내)까진데... 딥스테이트가 지연.
중국, 베네주엘라 등에 의한 부정선거 개입 보고가 트럼프에게 보고되면, 자동적으로 그 국가들에 대한 제재가 발동된다, 2018년 시행령에 의하여.
최근 해킹 사건들 관련

* 폼페이오, 중국 베네주엘라 제재 발표(20.12.19)
 항공기 추적 전문가에 의하면, 미국 전역 및 세계적으로 미군 배치 완료...(* 북한의 전자파 무기 언급 24.20경)

[2020.12.17] 코로나 공갈 사기에 오두방정 떠는 돌대가리 개돼지들에게

봉쇄 없고 인구도 더 많은 플로리다, 뉴욕보다 사망자수 적다
총상 사망, 코로나 사망자로 등록
멕시코 대통령, 코로나 빙자 봉쇄는 독재횡포
영국 백신 장관, 코로나 백신 강제 접종 반대

~ 끝이 안 보이는 코로나 사기
돌대가리 개돼지들 상대로 코로나 사기가 창궐하더니...
급기야 '암 백신' 등장 => '자궁경부암 백신' 입법 중
이러다가 머리 좋아진다며 뇌에 '돌대가리 백신' 놓자고 덤벼들지 모르겠다.
일찌기 아인슈타인이 '돌대가리에게는 백신 없다'(There is no vaccine against stupidity) 했지만,
코로나 사기극 팔리는 꼬라지 보면, 이 땅의 개돼지들은 좋다고 줄설 거야

* 미시건 법원, 전자개표기 조작 공개

[2020.12.15] 대놓고 12.24일 즈음 계엄령 선포할 거라는 트럼프...

1. 국방장관 사후, 후임들 지정(10일)

2. 12.24일, 연방 휴일 선포(11일)
헌데. Sec. 2. The heads of executive departments and agencies may determine that certain offices and installations of their organizations, or parts thereof, must remain open and that certain employees must report for duty on December 24, 2020, for reasons of national security, defense, or other public need.

3. 트럼프, 미시건, 위스콘신, 펜실베니아, 조지아에 경고(14일)
4. 법무장관, 12.24일 사임 예정 발표(14일)
5. 공화당 선거인단(미시건, 위스컨신, 펜실베니아, 네바다, 조지아, 아리조나, 뉴멕시코) , 트럼프 선택

*. 다른 의견: 믿지 못할 트럼프 => 트럼프, 독립전쟁 중 영국으로 망명한 배신자 Benedict Arnold일 수 있다

[2020.12.14] 코로나 사기꾼으로 타락한, 이재명



한때 부산저축은행 비리 등 문재인 몰아 세웠던 이재명, 문재인 똥꼬 중독자로 변절...
이재명 동지, 정은경, '코로나 사기'에 대한 답변 의도적으로 회피한, 개만도 못한 썅년
=> KGB의 공포 실험

 [12.12-13] 트럼프의 승부수, 민중으로부터의 혁명

1. 미 연방대법원, 부정선거 심리 거부(20.12.11) ... 미국 헌법 사망(* 존재자체가 의심되는 한국 헌법은 이미 오래 전에 디짐)
9명의 대법관 중 2명만이(Alito, Thomas) 재판 열자고 하였고 나머지는 반대.
기막힌 건, 최근 임명된 Amy Coney Barrett 포함 트럼프가 임명한 3명이 모두 다 반대했다.
'사람은 위기 상황에 그 정체성이 드러난다'더니... 반대한 7명은 헌법 사장 죄로 처형되어야 함.

2. 미헌법 죽인 대법원 결정의 후유증... 트럼프의 행보
(1) 텍사스, 헌법없는 연방 탈퇴 시사, 총격 당한 부정선거 증인 => 남북전쟁에 이은 내전2 돌입 직전
(2) 가능한 모든 평화적이고 합법적 방법 동원한 트럼프에게 남은 건...계엄령 선포뿐.
벌어지고 있는 상황을 예상하고 2018.9월 부정선거관련 시행령 발동하였고 선거부정 보고기한은 2020.12.18일(담당, DNI Ratcliffe)이다. 마이클 플린 등 많은 사람들이 진작에 계엄령 발동했어야 한다고 떠들어대는데...

(3) 트럼프의 고충과 전략

① 딥스테이트 CIA 해체하려던 케네디 암살을 다룬 올리버 스톤의 영화 'JFK'는 아이젠하워의 퇴임 연설로 시작한다.
그 연설에서 아이젠하워가 '군산 복합체'에 대한 경고를 하였듯이, 딥스테이트는 미군에도 뿌리 깊게 널리 퍼져 있고
② 대법관 Barret, 사이버 보안국장 Kreb, 법무부, FBI 등 줄줄이 정체 드러내는 딥스테이트 하수인들 보며... '최고사령관' 트럼프로서도 군대 동원에 신중을 기하지 않을 수 없었을 터이고
조지아 유세(12.5일), 육사 대 해사 풋볼 경기에(12.12일 오른쪽 트윗) 모습을 드러내는 등 대중의 애국심과 군인들의 국가 충성심을 끌어 올리며 (기득특권층 아닌) 일반층 지지를 업겠다는 거.
다시 말해서, 트럼프는 아래로부터의 진정한 혁명 중이란 얘기다.

* 코로나 백신은 대량학살 생화학 무기: 호주 코로나 백신, 에이즈 전염(20.12.11)
=> 현대 백신의 정체,  백신 인증 직후, 화이자 CEO 주식 매도(20.11.20)

[2020.12.10] 마스크 벗은 중국, 봉쇄없는 일본과 달리, 문재인이 봉쇄 및 대량학살 생화학무기, 코로나 백신에 매달리는 이유

사전투표와 전자개표기를 야무지게 활용한 4.15 부정선거범 문재인이,
부정선거 동업자, 바이든에게 대한항공편 투표용지 배달(11.7 미국시간), 당선축하 전화까지 했는데(11.11)...
아~ 글쎄~ 찌질한 자신과 달리
(사전투표에 해당되는) 우편투표와 전자개표기 파헤치는 트럼프의 기세가 심상치 않은거야

 '트럼프와 함께 투쟁' 동영상

대한항공으로 투표용지 배달.. 도미니언 전자개표기

'도둑놈 제발 저린다'고. 한국에까지 불똥 튈까... 행여라도 개돼지들이 부정선거 가지고 덩달아 난리칠까봐

코로나 '사기 소동 원조', 중국과 그리고 북한도 마스크 벗었다는데도(참조: 중국 우한, 대규모 신년 축하),
마스크가 '답'이자 '백신'이라며 과태료 협박도 모자라
코로나 사기 확진자수 늘려가며 빌게이츠도 거부한 백신 선동...
사회적 거리두기=모임 금지 등으로 딴 마음 못 품게 개돼지들 혼 빼는 거지

접종 '쇼'의 가짜 주사기


거기에 짭짤한 부수입도 있을거야,
문재인 마누라, 김정숙이 국제백신연구소 명예후원회장이거든 =>

* 황당 소식:호주 코로나 백신 접종자, 에이즈 확진(20.12.11)
문재인 달달 떨겠네~ 부정선거범, 버마의 아웅산 수지 구속(21.2.1), 친중군부가 사기총선 단죄(21.2.2)

[2020.12.9] 민중 지지 재확인, 탄력받는 트럼프... 딥스테이트 숙청 위해 8년 더 백악관에

2차 세계대전 중 미국 역사상 유일하게 3선한 프랭클린 루즈벨트처럼...

* 미 대법원 결정 후, 외부 침략 및 국내외적 폭동에 대비, 군 배치 완료
* 펜타곤, CIA 반테러 자금 지원 중단

연방대법원에 미시건, 위스콘신, 펜실베니아, 조지아를 선거부정으로 고발한 텍사스...
1. 그에 합류한 루이지애나... => 20여개주 그리고 공화당 하원의원 106명 참여
2. 딥스테이트의 발악: 민주당측, 미시건, 위스콘신, 펜실베니아, 조지아에 가담

대법원, 심리 여부 10일 결정 * 되처먹지 않은 판사년놈들...
심판의 날
① 부정선거 판결 => 폭동나면 계엄령 발동, 딥스테이트 체포
② 기각 => 계엄령 발동, 딥스테이트 체포, 폭동 진압

정체성 드러낸 딥스테이트
조지아 주지사 딸의 남자친구 피살(20.12.7)
트럼프 지지자에 대한 폭탄 테러(202.12.7)
유투브, 부정선거 관련 동영상 금지(20.12.9)
바티칸, 로스차일드, 록펠러 등과 공조(20.12.9)
페이스북, 백신 반대 금지(20.12.4)

[2020.12.6-8] 프랑스는 혁명 중...

프랑스의 great reset 계획표

* 썩어 빠진 오레곤 의사단체(20.12.7)
인도, 코로나 봉쇄 반대 시위 2억명 이상
인도 대법원, 코로나 반대자 감금 금지
포르투칼 법원, 코로나 사기

[2020.12.3&4] 배때기 차오른 미 식약청과 질본... 정은경은 여전히 코로나 사기질... 뉘른베르크법에의한 인류학살범으로 처단해야

미 식약청•질본, '코로나 테스트 엉터리' 실토(휴먼프리, 20.12.2) - 많이 해 처묵었다, 이거지?
* 네바다, 2차 코로나 유행 사기극 연출

중국... 그리고 북한도 마스크 벗었는데...
정은경, 개만도 못한 인간아 '코로나 사기' 그만 쳐라(국민신문고, 11.21)
계속 사기치겠다는 의지 보이고 있는 정은경(파인낸셜뉴스, 11.30)

멍청한 개돼지들 통제, 바이러스 작전: 에이즈, 코로나...

* 일전에 말했듯이,
트럼프 승리는 선거전에 이미 결정났고 오바마, 클린턴, 바이든 등을 어떻게 처리하느냐하는 트럼프의 결정만 남았을 뿐이다.
법원을 믿고 기다리기에는 시간도 없고 판사년놈들도 믿을 수 없다....이미 드러났듯이
부패 인간들이 많고 딥스테이트의 공공연한 협박이 난무하고 돈만 처먹으면 언제든지 배신준비된 인간들이 많은데 누굴 믿을 수 있나?
제한된 계엄령 발동하에, 대법원에서 '부정선거 증거공개' 재판을 하든가 수투개표 재선거해야 할 듯.

트럼프는 왜? 정부 전복의 부정선거 증거들이 넘침에도 반역자들을 잡아들이지 않고 뜸 들이는가?
증거들을 하나하나 차분히 까발림으로써, 주 언론들에 세뇌된 어리석은 대중들 계몽시키는 것

카메라에 잡힌 대담한 개표도둑질

조지아 청문회 동영상,
수도관 터졌다는 거짓말로 참관인들 돌려 보낸 뒤,
Ruby Freeman(자주색 옷)는 책상 밑에 숨겨 놓았던 투표용지 꺼내 3차례 스캔 즉 3배로 늘렸다는 얘기


=> Great reset 깔끔 설명

[2020.12.1] 바이든 패배 인정 딜? 가능성 충분

바이든은 '발목 삐었다'는 수상쩍은 이유로 집에 처박혀 있고(비교: 줘 터진 눈탱이들, Cindy MaCain의 medical boot, 김근태 등), 부통령 후보 카멀라 해리스는 상원의원 사임도 하지 않고 있다는데...
바이든은 집에 연금되어 있는 거고, 카멀라 해리스는 트럼프 암살 소식만 기다리고 있는 게 아닐까 싶다.

이왕 맞을 거... 빨리 맞고 끝내는 게 속 편하겠지... 연예인 찌라시가 헛소문이 아니듯, 음모론도 더 이상 음모가 아니다.

[video] 바이든 사면청탁 위해 McConnell 접촉
[video] CIA 국장은 어디에?

[2020.11.29&30] 백신 청문회(20.2.19)에서 드러난 백신 첨가물, 나노 알루미늄의 치명적 위험성
1. 백신 청문회 동영상
2. 로버트 케네디 쥬니어, 코로나 백신 치명적
3. 코로나 테스트로 베리칩 뇌에 주입 가능
4. 코로나 사기치다 '딱' 걸린 죤스 홉킨스 대학(Gateway, 20.11.27)
5. 브라질 대통령, 백신 거부(20.11.29)

*조지아주 판사, 도미니언 개표기 보존명령(11.29일 아침) => 폐기 명령(오후) => 보존명령(밤 10시 경)

[2020.11.27&28] 코로나 '공갈사기'에 의한 부정선거에 대한 반응: 미국 vs 한국... 소설보다 재밌는 딥스테이트 얘기들

독일 서버 작전 중, 국방부 vs CIA 총격전 => 군인 5명, CIA 요원 1명 사망 추정 (* 그 와중에, CIA 국장, Gina Haspel이 사살되었는데, 얼마 뒤에 췌장암 등으로 사망 뉴스 나올 거라고. 부상당했고 범죄자백 거래했다는 얘기도 있음)

미국
한국
창녀언론CNN, NBC, CBS, ABC, Fox News, NYtimes, WashingtonPost 등 연합뉴스, MBC, KBS, SBS, 조중동들 받아쓰는 돌대가리들
사법행정

* 부패판사들 있지만서도 작동
1. 대선(11.3일) 후 3주 만에 선거소송들에 대하여 이미 기각 몇차례, 선거소송 대비 법관 재배치한 대법원으로 고속 행진...

2. 미 연방 대법원, 뉴욕주지사의 '코로나 사기' 빙자 유대교, 카톨릭 인원 제한에 철퇴(20.11.25)
3. 펜실베니아 법원, 개표인증 금지(20.11.27)

* 완전부패...딥스테이트 하수인
1. 총선(4.15일) 후 7개월이 지나도록(180일내 선고 규정 [공직선거법] 제225조 위반) 4.15부정선거 관련 재판진행 전무...
뭔가 불안하다 싶으면 확진자 숫자 늘리는 질본, '창녀언론'들과 함께,
판사 개돼지들도, 코로나 사기극에 총동원된 듯.

2. 법사기 전문 국민 기본권 침해 및 방조본부(가칭, 헌재)
대중교통 거부, 감염병 헌법소원 '묻지마' 위법 각하

국회 부정선거 공개청문회, 펜실베니아(25일)에 이어, 미시건, 아리조나 주의회에서는 다음 주 예정이라는데...
청문 후, 행동에 나선 펜실베니아 주의회
누가 부정선거 더 해 처먹나 경쟁 벌여왔던 여당과 야당, 조용~~~
백신 미국 67% 백신 거부(USAToday, 20.9.7) 1. 수십명 사망에도 자발적으로 약 2천만명 독감 백신 접종.
* 말로만 독감이지 코로나 백신 실험일 가능성.
2. 대한항공, 승객 '베리칩' 백신 의무 시사
민중저항

1. 보건당국 단속에 저항하는 뉴욕 자영업자들

2. 변호사들, 조지아, 미시건주 선거부정 제소(20.11.25)

3. 접촉 추적 거부하는 뉴저지 주민(20.12.7)

4. 요식업계 의회에 항의(20.12.8)

'도둑놈 제발 저린다'고...바이든과 통화한 4.15 부정선거 증거인멸범
미국 부정선거가 불거지니, 지레 겁먹고 확진자수 늘리는 숫자 놀음...
그 공갈에 마스크 쓰고 '코로나 종식'내지 '백신'만 기다리는 개돼지들, 백신 접종 후에도 '마스크', '사회적 거리두기' 필수(파우치)라는데도.

* 코로나 사기치다 '딱' 걸린 죤스 홉킨스 대학(Gateway, 20.11.27)

* 4.15부정선거는 미 대선 부정선거의 예행연습(사전투표 <=> 우편투표):
미국, 한국 주 언론들이 줄창 거짓말 해대는 데... 주권자 국민들 반응은 사뭇 다르다.
결론: 마스크(* 개돼지 증표) 쓰는 돌대가리들이 집권자들에게 위법행위 밀어붙일 자신감을 준다.

* 트럼프의 '자신감' 넘치는 반격
1. 되처먹지 않은 기자 질책: 대통령에게 그렇게 주둥이 까지 마라
2. 딥스테이트 숙청 계속: 국방정책위원, 마덜린 올브라이트, 헨린 키신저 등 제거
3. 사면된 플린, 국방부의 딥스테이트 숙청 작전 합류(국방장관 크리스 밀러의 차관, Ezra Cohen-Watnick을 플린이 키웠고, Ezra는 'Q'의 핵심인물이라는 소문)
4. 대중과 함께: 12.5일 조지아 유세 예고
5. 딥스테이트, 오바마+바이든+클린턴+브레넌의 범죄: 이란 협조하에 빈 라덴 은신처를 알게 되었는데, 막판에 맘 바뀐 이란이 마련한 가짜를 사살한 NavySeal6을 은폐 목적으로 죽이고 돈 처먹었단다.
6. 트위터, 유투브, 페이스북 등 소셜네트워크에 대한 예고: 면책 특권 종료해야

[2020.11.24-26] 미 부정선거 진행상황

[video] 펜실베니아 청문회
[video] 크라켄으로 일망타진
[video] 진술서에 충격 받은 미시건 법원
미 민주당원들, 정부관리 협박, Her Family And Pets In Order To Obtain Govt Transition Funds For Biden(20.11.23)

[2020.11.21] '코로나19는 기획됐다'.. 프랑스 다큐 - 오마이뉴스...질본 정은경에게(중국도 마스크 안 쓴다는 데..., 20.11.24)

국민신문고 신청번호: 1AA-2011-0550701, 신청일: 2020-11-19 06:37:18

1. 중국은 마스크 벗었고
2.일본은 경제봉쇄도 하지 않았다는데
3. 의사 정윤섭, 코로나는 감기
4. 포르투칼 법원, 코로나 PCR 테스트 엉터리(20.11.18)
5. '코로나19는 기획됐다'.. 프랑스 다큐(오마이뉴스, 20.11.21)
6. 프랑스, 코로나 반대 대규모 시위(Armstrong, 20.11.21)
7. 코로나 사기치다 '딱' 걸린 죤스 홉킨스 대학(Gateway, 20.11.27)
8. 많이 해 처묵었다 이거지? '미 식약청•질본, 코로나 테스트 엉터리 자백(휴먼프리, 20.12.2)

코로나 사기에 저항하는 프랑스(20.11.28)
1. 캘리포니아 주지사, 뉴섬은
모임 금지 봉쇄조치 내리고 난 직후, 지인의 생일파티에 참석한 개만도 못한 인간 새끼...이런 인간이 할리우드는 봉쇄조치에서 예외란다(20.11.22),
코로나는 '지 꼴리는대로'라는 얘기

2. 주지사의 코로나 사기 명령 거부하는 보안관들(Health Impact, 20.11.21)

크리스 밀러 미 국방장관이 특수작전팀들에게 직접 보고 지시한 후 벌어진 일들
1. 미시건 2공화당원들, 개표 결과 불인증=> 인증=> 불인증(20.11.20)
2. 미국 부정선거 재판관련 연방 대법관 재배치(20.11.21)
3. 부정선거 개표결과 인증하겠다던 조지아 주지사, 하루만에 번복 '투표지 봉투 서명 확인'하겠다(Infowars, 20.11.21)

[2020.11.20] 미국 부정선거와 한국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케네디와 트럼프

1. Scytl(Dominion 제작 회사),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주체 '2017 서울국제선거포럼'에서 설명회
2. 코로나 '공갈' 와중 추석 전날(2020.9.30일) 새벽, 4.15 부정선거 증거 인멸(서버 교체)
3. 중앙선관위 "2020 서울 국제선거포럼" 진행 논란(FN today, 20.10.28)

딥스테이트에 의해 암살당한 케네디... 딥스테이트 숙청 중인 트럼프...

1. 미 의회, 'THERE IS NO PRESIDENT-ELECT, YET'(HalTurner, 20.11.13)

2. 스티브 배넌, '바이든은 끝났다'(Infowars, 20.11.17)...'중국과 무역전쟁... 북한은 사이드쇼'라고 기밀 누설했다가 해고된 배넌

3. 미 국방장관, 특수작전팀들에게 직접 보고 지시'(Infowars, 20.11.19, CIA 해체할 마음 먹은 케네디의 Memo 57 발동)

4. 트럼프 변호사, Lin Wood 폭로: 윗선 지시에 의해 재검표가 아닌 엉터리 개표 보고한 조지아 선거 관리들(TapNews, 20.11.19)

5. 부정 선거에 필라델피아 마피아 보스 연루'(Infowars, 20.11.20)

[2020.11.18&19] '공갈' 코로나와 미 대선...

대중 반대시위에 '강제' 백신주입법 포기한 덴마크(20.11.16)
이태리 정부의 봉쇄조치에 대한 집단소송(20.11.17)
포르투칼 법원, 코로나 PCR 테스트 엉터리(20.11.18)

화이자 백신을 섭씨 -70도에 보관해야 하는 이유(20.11.18)
Dr. Carrie Madej 경고: 코로나 백신, transhumanism nanotechnology to alter your DNA(20.10.2)
* 얼마전, 독감백신관련 상온 운운... 정은경, 이 쌍것이 예년과 같은 독감백신이라며 속이고 코로나 백신 임상실험한 거 아냐? 코로나가 독감이긴 하지만...

[video] 미 대선 부정선거에 동원된 갱단
트럼프, 사이버 보안국장 Chris Kreb 해고(20.11.17), 뒤에 Kreb, 상원 청문회에서 선거부정 시인(20.12.16)
트럼프 지지 집회 묵살하는 딥스테이트 언론들(20.11.17)
Dominion 개표 회사, 조지 소로스 자금 지원(20.11.17)

[2020.11.13-16] 군사재판으로 처형된 메케인과 같은 운명에 처한 바이든

미육군이 전자개표 프로그램 Dominion 서버 압수했다는데, 서버가 CIA 소유란다(CIA's Frankfurt server farm operation).
유세 중 '역사상 최대 개표부정선거단 결성' 했다는 바이든의 공언이 치매 영감의 헛소리가 아니었고
대대적인 국헌문란, 즉 미국을 뒤엎는 역적 모의가 있었다는 얘기...

과학•논리• 상식이 통하지 않는 미국 상황을 보면, 힘으로 해결될 수 밖에 없는...몽둥이로 다스려야 한다는 거.
LA지검, 부정선거 혐의로 2명 기소(20.11.17)


트럼프 변호사 Sidney Powell 인터뷰(20.11.15)

* 트럼프 변호사에 의하면(왼쪽 동영상),
소프트웨어에 심각한 문제 있다. 매뉴얼에 어떻게 투표들을 내버릴 수 있는지 즉 트럼프표들을 폴더에 넣었다가 삭제하는 방법이 설명되어 있다. 이런 소프트웨어를 선거에 사용하려고 구매한 인간들의 뻔뻔 대담함에 질렸다. 모조리 처벌할 거다



* 부당하게 유투부 계정 폐쇄당하고 페이스북으로 돌아온 Spika Sue: 부정선거공범, 언론들 믿지마라
[video] 국방장관 해임 => 미육군, 독일의 서버 압수,

1. 전자개표기(Dominion) 회사 내부고발자들 증언, 트럼프표 바이든으로 계산하거나 버린 것이 38백만(20.11.11)
2. 미 연방 선거관리 위원장, '불법 부정선거' 선언(20.11.12)
3. 미 연방 대법원, 트럼프에게 전권 이양 가능(tapnewswire, 20.11.14)
4. 미국군, 독일 소재 Dominion 서버 압수(NaturalNews, 20.11.13)  관련 소식(휴먼프리, 20.11.14)
5. 도미니언 서버... 은폐하는 언론(미국 상식, 20.11.15)

지금 현재 돌아가는 미국의 상황 보면, 과학•논리• 상식은 없고, 미친 떨거지들이 힘으로 밀어붙이는 상황.

이 시점에 중요한 것은 개돼지 취급 당하는 민중의 자세다,
좌파•우파, 여당•야당을 떠나, 보편적 정의(즉 사람들이 약속한 상식• 법이 적용되는) 사회를 지지해야 한다는 거다.
[video] 미 부정투표 규모(WhyTimes, 20.11.17),   바이든, 역사상 '최강 개표부정 선거단 결성' 공언

[2020.11.13] 엘론 머스크(테슬라 대표): 코로나 테스트는 사기


Tesla and SpaceX CEO 엘론 머스크의 하루 4번 코로나 테스트 결과 => 2번 양성, 2번 음성(Newspunch., 20.11.13)

엘론 머스크, 코로나 백신 거부(20.9.29)

코로나 백신 접종 후에도 '마스크', '사회적 거리두기' 필수(뉴욕포스트, 20.11.15) - 사기꾼 파우치
보건소 '양성', 병원 '음성'

서초구 보건소 감염병 관리소 녹음(2020.8.18)


=> 코로나 사기꾼년놈들 처형되어야 한다(휴먼프리, 20.11.15)

[2020.11.11-12] 폼페이오(국무장관) 왈, '평탄하게 트럼프 제2기 정권으로 넘어가는 중'... 문재인:나... 떨고 있니?


'There will be a smooth transition to a second Trump administration'(20.11.11)

불과 몇개월 전만 하더라도 딥스테이트였던 폼페이오가 트럼프측으로 전향...
사기꾼년놈들 파우치, 벅스와 함께 코로나 사기에 참여했었다
* You shouldve let us know
* 폼페이오의 국무부를 'deep state department'라고 폭로한 트럼프(20.3.24)



4.15 부정선거의 문재인,
부정선거 동업자 바이든에게 당선 축하
딥스테이트 숙청하고 있는 트럼프

방위비 올려달라는 소리에 '못 올려주니, 방 빼'라고 할 배짱도 없으면서
부정선거범 바이든과 전화통화나 하는 '돌대가리' 문재인 때문에 트럼프한테 미군 주둔비만 더 뜯길 듯, 문재인의 부정선거 눈감아 주는 대가로.

미 의회, 'THERE IS NO PRESIDENT-ELECT, YET'(HalTurner, 20.11.13)
미 국방장관, 특수작전팀들에게 직접 보고 지시'(NaturalNews, 20.11.19)

=> 현재 개표 상황, 트럼프 승세(휴먼프리, 20.11.11)

[2020.11.7&9&10] 전세계는 알고 있다, 트럼프 압승을...

[video] 부정선거 정리(박상후)
사망자에 의한 투표, 아주 대놓고 몰래 개표 등 민주당이 언론들 비호하에
부정선거 막장을 연출해놓고는 뻔뻔하게 증거가 없다고 거짓말한다.
문제는 개표범죄현장을 직접 잡지 못하는 한,
결과를 뒤집을 정도의 결정적 부정선거 증거로서 채택되는 게 쉽지 않은 모양이다.

선거 전부터 '우편 투표'에 대해 강력히 반대하며 부정선거 경고한 트럼프가
그에 대한 대비를 하지 않았다면, 트럼프가 상등신인 건데...



* 트럼프의 차분한 대응... '내부의 적' 정리, 유권자들의 지원
1. 트럼프, 폭동진압을 위한 군대 동원 반대한 국방장관, Mark Esper 해고(20.11.9),
2. 미 법무장관 Bill Barr, '개표부정' 수사 지시(20.11.9)
3. 미 전국 트럭 운전사들의 개표부정 항의 11.29일 파업 예고
4. 노스캐롤라이나 승리 되찾은 트럼프(20.11.10)


* 바이든, 역사상 '최강 개표부정 선거단 결성' 자백

1. 조지 소로스 포함한 억만장자들이 돈 퍼부어 그렇게 많은 개표부정 저질렀음에도, 바이든 표는 겨우 50.5%.
2. 트럼프의 합법적인 득표수는 7천만(20.11.8) 이상인 반면, 바이든은 최소한 천만표 모자른다고 한다.
3. 트럼프의 부정 증거수집 Watermark: Operation Sting(11.8)  Stephen Francis, A Trump/USPS Blockchain
트럼프 승 예정...Quantum Blockchain System 재개표
4. 미국 대선 배후 조종자: the US Council on Foreign Relations (CFR)(20.11.8)
5. 푸틴: 미 대선은 (언론이 아닌) 연방대법원의 결정(20.11.9)


[2020.11.6] 한국과 미국의 대선 부정선거에 대한 반응... 개돼지와 인간의 차이



지가 배고파야 남들 배고픈지 안다고..
지 밥그릇도 못 챙기는 인간이 국민 밥그릇 생각이나 하겠어?

트럼프 "바이든 승리 주장 모든 주 문제 삼겠다"

* 개돼지들은 눈치와 밥그릇만 보며... 주는 대로 처먹는 반면
인간은 자신의 권리를 찾는다


노 마스크! 노 봉쇄! 런던 시위(20.11.5)



미국민의 부정선거 시위(20.11.14)
 * 인류가 미래에 글로발리스트로부터 배급받는 Universal income 문제

[2020.11.5] 데자뷰 [deja vu] - 미국 대선 100% 선거부정. 중단된 선거인단 집계 등...

트럼프 기자회견(미국 동부시간 20.11.4 새벽)

'일찍이 경고했듯이, 대법원에서 판가름 날 거'라는 트럼프.
그를 예상하고 선거 전에 긴스버그 후임으로 Amy Coney Barrett를 대법관에 임명.

트럼프 213(뉴욕타임스, 뉴욕포스트, 워싱톤포스트, 폭스뉴스 모두 같다), 바이든 220-238(?), 선거인단 언론 발표 순간부터 묘하게 돌아간다1

선거인단 집계 정체....

미시건(16), 펜실베니아(20), 노스캘로라이나(15), 조지아(16), 위스컨신(10) 등에서 뒤집힐 가능성 없는 명백한 트럼프 우세임에도
트럼프 승리를 선언하지 않으며 집계 정체하더니(* 관례상, 역전 가능성 없는 경우 완전 개표 전에 승리자 선언)...

치매 영감, 바이든이 흘린 미국 정치 역사상 최대 부정선거단 발동,
민주당이 기획한 '우편 투표'(코로나 빙자 '신종' 투표) 등에 의한 개표 조작.

1. 대부분의 미국 주 언론들과 달리,
트럼프 측 보도했던 폭스뉴스가 '아리조나'에 대해 일찌감치 바이든편 드는 걸 (정체성 드러내는) 신호탄으로
경합주들 집계 중단 등 부정선거 작전 전격 가동

2. 속속 드러나는 부정 증거들: 역전되었다는 경합주들의 선거부정... 적극적인 공범, 트위터(Jack Dorsey)
① 위스컨신: 수상한 개표 중단유권자수보다 많은 개표수(* 밀워키 자료)
② 미시건: 모두가 잠자는 사이...138339 바이든 무더기 표,   빼도 박도 못하는 부정선거 증거들,  밀실에서 몰래하는 부재자 개표,
③ 펜실베니아: 마스크 사기꾼, 톰 울프(주지사) 주도하에 열심히 조작 중(* 필라델피아 사망자 투표: 전 세계 헤비급 권투 챔피온, 조 프레이저, 랲퍼이자 영화배우, 윌 스미스의 아버지도 투표했단다)
④ 노스 캘롤라이나: 104% 투표율(Before it's News, 20.11.4)
⑤ 미시건, 위스콘신, 플로리다, 뉴욕: 사망자들 투표(20.11.6)

미국 민주당 하는 꼬락서니가 어째 낯설지 않더라니... 김무성의 '버스' 가동 등 이 땅의 선거에서 많이 봐왔던 수법들.
미국애덜이 한국에서 수입해간 모양인데(참조: 제18대 대선 부정선거, ELECTIONgate 2020)....한 단계 더 upgrade

트럼프 대응이 자못 기대된다...
인터넷에 넘치는 부정선거 증거들도 '나 몰라라' 하는 개돼지들 천국, 남한과 다르리라 (* 깨어있는 미국)

* 투표함 도둑질하는 선거관리인

코로나 '공갈' 관련: 코로나 봉쇄 반대 시위에 합류한, 이태리 나폴리 경찰(Armstrong, 20.11.5)

[2020.11.1-4] 전 유럽 코로나 독재 전환...사기꾼 보리스 죤슨의 영국을 선봉으로

이 웃기는 새끼가 또 봉쇄 조치 선포했단다, 코로나 확진자수가 늘었다며.
지 주둥이로 진단결과 93%가 엉터리라고 말한 인간이.... 더 한심한 인간은 이런 사기꾼에게 속는 돌대가리 개돼지들

진단의 93%는 엉터리, 보리스 죤슨, 영국 수상(2020.9.4)
그러면서 이 웃기는 인간은 확진자 숫자 놀음으로 사기 친다.

코로나 진단이 엉망 개판임을 폭로한
화학자, 탄자니아 마구풀리 대통령(2020.5.3)

참조: 영국, 2명 이상 집회 금지....(2020.11.3) 네덜란드마저 봉쇄 돌입 예정(2020.11.3)



지하철 승객 두들겨 패는 경찰(20.11.7)

루마니아, 독일, 프랑스, 이태리, 스페인, 벨기에, 그리스, 네덜란드, 스웨덴 마저 '코로나 공갈단' 수중에 떨어질 듯...
유럽 평정되었으니 남은 건 트럼프의 미국 하나,
대규모 부정선거로 트럼프 재선 저지 중...

[2020.10.30] 마스크는 돌대가리들에 대한 '정신적 강간' 고문 프로그램

아래 마스크 효과 통계 자료(federalist, 20.10.29) 봐라
마스크가 코로나 감염 방지에 효과가 있다면, 착용 의무화(Requires Masks) 이후,
확진자수가 점차적으로 줄어야지, 어떻게 더 늘어나냐?

엉터리 진단키트 돌리면서, 꼴리는 대로 '늘리고 줄이는 숫자 발표'로 돌대가리들 갖고 노는 거지... 마스크 쓰는 것이 더 해로운데
영국 NHS 간호원 코로나 '공갈' 사기단 탈퇴: 더 이상 코로나 사기에 동참 하기 싫다(20.11.6)

* 큰 그림을 보려면, 그림 클릭
스웨덴 vs 텍사스 vs 조지아 vs 뉴욕 치사율 비교
마스크가 더 해롭다
미국 질병본부(CDC)의 감염자 대상으로 마스크 착용 연구 결과

* illiness onset: 발병(* 코로나 확진자들 대부분 무증상인데, 이 경우는 환자라는 것)
발명하기 전 14일 동안,
전혀 쓰지 않은 사람: 6명, 항상 쓴 사람: 108명 => 17배 이상.

* 암울한 시기에 웃어나 보자

태풍 zeta 보도(뉴올리언스, 20.10.29)

기자가, 태풍 현장 출동 보도인 듯, 생쇼하고 있는데...
카메라 프레임 앞을 지난던 어떤 남자가(* 아마도 영문을 모르니 쟤가 왜 저러나 싶어 'Are you OK? 라며) 기자에게 말을 걸자, 기자의 헐리우드 액션은 무색해지고 '산통 다 깨졌다'고 느낀 카메라맨은 엉뚱한 건물들로 카메라 돌리고...

Weather Channel의 이런 생쇼가 처음이 아니란다. => 2018.9월 Hurricane Florence

[2020.10.29] 시진핑 정권 vs 글로발리스트(globalist)... 조국 vs 바이든 비교
영국 수상들(Cameron, Boris 죤슨) 부패 폭로 예정

전세계의 현 권력자들 대부분이
① 시진핑 독재 공산당으로부터 뇌물 받아 처먹고
바이든 가족처럼 약점 잡혔고
③ 코로나 '공포' 사기극'에 의한 영구집권(시진핑처럼) 추구 중
글로발리스트 음모에 대한 트럼프 비밀연설(20.6.5)

① 2020 미 대선은 인류 대전환의 중대 선거
② 불법 이민•난민 정책 등은 미국에 본부를 둔 그들 계획
③ Brexit는 세계단일정부에서의 탈출, 클린톤은 범죄자
=> 미래 예측(20.10.29)

* 조국과 바이든 부부의 공통점: 진작 그만두지... 권력욕에 자식들(조민, 헌터 바이든) 치부 다 들어낼 때까지...

[2020.10.28] 출처: 내가 코로나를 안 믿는 이유

1. 코로나 창궐했을 때부터 지하철 집단감염, 1도 없음
한사람이 서울에서 출퇴근하는데
지하철에서 적어도 수십명 많으면 수백명이랑 접촉인데
집단감염이 없다? 말이 안 되지

그리고 지하철 타면, 70% 이상은 1회용 덴탈이나 면마스크다
정부야!
자칫하면 적어도 수천명 많으면 수십만명 감염되는
대중교통 왜 안막냐? ㅋㅋㅋ

2. 독감백신으로 인해 사람들 죽는데 '나몰라라'함
어캐든 독감백신으로 안 죽었다고하기 위해서.. 하고 있는 정부의 꼬라지를 봐라
독감으로 죽은것도 아니고 독감백신으로 죽었덴다
조금이라도 생각이있으면, 독감백신 무료접종 멈춰야지
이번에 박능후 독감백신 안 맞으면, 살인백신 확정인거지.
코로나로 핑계삼아 사람들 죽일러는거 같다
이게 내가 코로나를 안 믿는 2번째이유

3. 초반 코로나 터졌을때 대처.
이건 진짜 정부가 미친거라고 생각됨
초반 중국 입국막고 우한에 있는 교민들만 싹빼서
격리시키고 그 교민들이랑 접촉한사람들도 격리
그럼 최소 걸린 사람들은 교민들 접촉한사람들
일부 외국에서 입국한 사람뿐인 거임
그럼 신천지 사태 그딴건 없다는거야

근데 정부의 대처는?
중국 입국 열어둬서 코로나 우리나라 유입되게 하고
그렇다고? 대처를 잘했냐? 는... 개뿔
좇나 애매하게 2단계, 2.5단계... 뭐 숫자 갖고 노네
'거리두기' 하라고 항상 명시하는데
당장 내일 지하철 타봐라 '거리두기' 그 딴거 없고
심한경우, 서로 붙어서 아예 못 움직일 정도로 붙힌다
클럽도 이정도까진 아닌데도 계속 코로나 터지는디
우리나라 대중교통은 아주 백신급이여?

4. 문재인 그 자체
그래 다른걸 다 떠나서...
정부! 당신들이 모임 같은거 하지 말래매~
근데 기생충 영화배우 모여서 짜파구리 먹더니 아주 정신 나가셨나 봐요? 그날에 코로나 사망자 나왔는데
내가 싫어하는 이명박도 자기 생일때 생일파티 같은 거 하다가
오후 때 김정일 사망으로 바로 일하러 들어갔다
이게 정부라는거야

제목이랑 관련은 없지만, 재인아! 니가 북한 좋아하고 통일하고 싶은건 알겠어. 그런데 최소한의 선은 지키자
뭐~ 서해수호의 날은 진짜 개새끼답게 총선때만 나오고
시발~ 북한한테 당한 유가족에게 김정은 가해자 새끼 사진 주면서 말이야
예를 들어볼께, 미국 대통령이 문재인 니 아들 죽이고
니가 좋아하는 정은이가 미국 대통령 사진줬어봐
그래도 가만히 있었겠냐?

아무리 북한 좋아해도 선은 지키자. 문재인 대통령씨
일단 긴글 읽어줘서 고맙고 댓글로 갤러들의 생각을
알려줘봐 긴글 읽느라 수고했다

[2020.10.26] 미 대선은 트럼프 재선으로 이미 끝났다, 다만

민주당 패거리들, 언론+소셜미디어에 의한 총체적 부정선거 및 폭력적인 내란 책동 여부와 그에 대한 트럼프의 대응만 남았을 뿐이다(참조: 대부의 세례 중 일망타진 장면)

'투표가 아닌, 개표가 모든 걸 결정한다' - 스탈린


창녀 언론들이 아주 대놓고 뻔뻔하게 거짓 뉴스들을 남발하고 있다...
트럼프와 바이든 유세 현장 비교 동영상을 봐라
그리고 오바마의 바이든 지원 유세, 개망신

선거 유세 현장이 트럼프의 절대적 우세를 반영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바이든 우세'라는 등 끊임없는 언론들의 여론 조작, 거짓 뉴스... 그리고 진실과 바이든측 부정부패 뉴스 금지 등은
'개표 부정에 의한 선거반란'을 위한 밑밥이었을 터.

주제 모르고 덤비는 반란 폭동자들에 대한 트럼프의 응징만 남았을 뿐이라는 말이다.



코로나 확진자수는 100% '숫자 조작'
검사자는 없는데 확진자는 많다?
(20.10.26)

유태인에 이어, 세상과 담 쌓고 사는 아미쉬도 트럼프 지지...
'민주당 세상이 끔찍하다'는 걸 알게 된 거지

[2020.10.25] 4.15 부정선거범 문재인과 바이든


선거 역사상 최강의 부정선거단 조직했다...(20.10.25)

인터뷰 원고

투표하러 갔더니, 이미 투표한거로 되어 있단다(20.10.29)

① 워싱톤 포스트, 뉴욕 타임즈, NBC, CNN, 위키백과 등 창녀언론들의 무조건적 지지에
② 구글, 트위터, 유투브, 인스타그램 등 소셜미디어,
③ 조지 소로스 지원의 폭동단체 BLM, Antifa(* 미셸 오마바년은 아주 평화로운 시위라고 거짓말)
④ 뿐만 아니라 FBI의 비호하에 있으니
미국 정치 역사상 최강 부정선거단 조직했다는 소리할 만하다, 그래도 그렇지...
오바마조차 승인 주저했다는 이런 인간을 대통령 후보로 내세운 민주당년놈들은 '단체로 미쳤다'는 표현으로도 부족하다.

지금까지 드러난 것들만으로도 치매 요양원이나 감옥에 있어야 할 바이든:
아들 통한 중국과의 거래(* Insider Docs Reveal How Hunter Biden Team Helped Chinese Military Acquire Michigan Dual-Use Manufacturer, 20.10.25)
딸 성희롱(* Biden Daughter’s Diary Details ‘Not Appropriate’ Showers With Joe As Child, 20.10.25)

이런 정신 나간 인간을 대통령 후보랍시고 지지한다는 인간들... '대깨문科' 개돼지들이다.
이게 좌파니, 우파니, '니편' '내편' 편가를 일인가? 미래를 위한 보편적 상식에 의한 판단이지.

[2020.10.24] 늙은이는 디지면 그만이지만, 젊은 것들은...


얘들아, 정신차려! (20.10.23)

닭장 신세 면할려면
죽지 않을 만큼의 생필품만 허용된단다.. 개돼지/노예에게 던져 주듯이


판매품 제한(미국 버몬트 20.4.5; 영국 웨일스 20.10.23), 참조: 코로나 수용소


* 마지막 대선토론에서(20.10.22) 조 바이든이 'dark winter'라고 흘렸는데... 코로나와 다른 차원의 바이러스(천연두) 테러 계획이란다. 2019년 죤스 홉킨스 대학에서의 Event201처럼, 2001년에 시뮬레이션했다. => Operation dark winter

[2020.10.22] 마스크 쓴 사람의 코로나(?) '발병'율이 17배 이상 + α

감염자 대상으로 마스크 착용 조사한 미국 질병본부(CDC)에 의하면(그림 참조),

* illiness onset: 발병(* 코로나 확진자들 대부분 무증상인데, 이 경우는 환자라는 것)
발병하기 전 14일 동안,
전혀 쓰지 않은 사람: 6명, 항상 쓴 사람: 108명 => 17배 이상.
이 자료는, 의사들이 경고했듯이, 마스크 쓰는 것이 더 위험하다는 것을 입증한다.



@ '내 친구가 포도상구균에 감염되었어.
상태가 아주 안 좋아, 마스크 쓰라고 한 인간들 때문에 죽을 지도 몰라'

'오히려 마스크가 위험해. 입안에 얼마나 세균이 많아? 그게 마스크에서 번식할 가능성이 큰 거야' - 어떤 의사

마스크속 구강 세균, 100억-1조 마리(아주경제, 20.9.18)
독일, 전철 승객들 70% 포도상구균 감염(20.10.23)